Wiley가 예수 그리스도에 대한 장로교 패널 (Presbyterian Panel) 설문조사의 질문을 명확하게 설명하다

PMA 신학자가 “오직 예수 그리스도를 따르는 자들만 구원 받을 수 있다” (Only followers of Jesus Christ can be saved)는 질문에 대한 반응을 설명하다

January 21, 2016

Presbyterian Mission Agency theologian Charles Wiley III presenting at Big Tent 2015.

Presbyterian Mission Agency theologian Charles Wiley III presenting at Big Tent 2015.

Louisville

2011년 장로교 패널 설문 조사 결과가 발표된 이후로, “오직 예수 그리스도를 따르는 자들만 구원 받을 수 있다”는 진술에 대한 반응과 관련하여 장로교 전체 안에 많은 질문들이 회자되었다.

장로교 패널은 거의 2,000명의 장로교인—평신도, 장로, 목사, 특수 목회자—샘플로 구성되어 있으며, 이들은 3년의 기간 동안 장로교 패널을 섬기면서 1년에 네 번에 걸쳐 우편으로 발송되는  질문지들에 응답한다. 장로교 패널은 장로교인들의 일반적 관행 (practices)과 신앙 (beliefs)과 의견들(opinions)에 대해 듣고 그것들에 대한 정보를 모으는 한 방법을 제공해 준다.

PMA의 신학과 예배 부서의 책임자인 Charles Wiley III는 이 문제에 대해 설문조사가 발견한 것은 미국 장로교를 떠나기를 고려하고 있을 수 있는 교회들에게 여전히 “실제적인” 문제라고 말하면서 다음과 같이 썼다.

예수그리스도에대한장로교패널설문조사의질문에관하여   

찰스 와일리, 신학 및 예배 부서

2016년 1월

내가 신학자로 일하면서 정기적으로 다루고 있는 질문들 중의 하나는 구원을 위해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것이 필요한가(the necessity in belief in Jesus Christ for salvation)에 대해 질문한 2011년 장로교패널 설문 조사로부터 발생한 문제이다. 많은 장로교인들은 설문 조사에 참여한 장로교인들 중에 오직 41%만 예수 그리스도를 따르는 자들만 구원을 받을 수 있다는 문구에 강하게동의하거나동의했다는 사실에 충격을 경험했다. 이것은 빈약한 기독론, 혹은 그리스도 안에서 구원 받는다는 사실에 대한 초라한 (weak) 긍정으로서 많은 장로교인들을 실망케 했다.

이것은 이 질문에 중립적으로 혹은 부정적으로 응답한 어떤 사람들에게는 정말 사실일 수 있지만, 이러한 반응에 대한 비난은 또한 대체적으로 장로교인들 사이에 개혁 신학적 이해가 부족하다는 것을 드러내 준다. 문제는 질문의 형식에 있다. 설문 조사에 참여한 자들은 “오직 그리스도를 따르는 자들만 구원을 받을 수 있다”는 말이 맞는지 틀린지에 대해 답하도록 질문을 받았다. 이 문장의 주어는 “따르는 자들”이다. 칼빈주의자들은 그리스도를 따르는 자들의 관점에서 구원에 대해 말하는 것을 결코 편하게 생각하지 않았다. 우리는 그리스도를 따르는 인간의 능력에 대해 결코 매우 낙관적인 태도를 취하지 않아왔다. 칼빈은 구원 받았다는 믿음을 갖는 것, 또한 오직 구원의 주체이신 예수 그리스도때문에 구원 받았다는 믿음을 갖는 것이 필요하다는 것에 대해 말했다. 우리 칼빈 주의자들은 구원을 그리스도께서 행하시는 일로 강조하며, 우리가 따르는 것은 구원에 대한 감사의 행위일 뿐이다.

구원을 그리스도께서 행하시는 일이라 강조하는 것은 2002년 장로교 총회가 승인한 “주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의 소망”에 잘 드러나 있다:

예수그리스도만이유일한구원자이시고주님이시며, 세계도처의모든사람들은그들의믿음과소망과사랑을그분께두라고초청받는다예수그리스도안에서주어지는하나님의은혜로운구속(redemption)떠나서는아무도구원을받지못한다. 하지만우리는모든사람들이구원받기를원하시고진리를아는데이르기를원하시는우리구원자하나님” [딤전 2:4]주권적자유를감히제한해서는안된다. 따라서, 우리는하나님의은혜를그리스도에대한명백한믿음을고백하는자들에게만제한하지않으면서, 또한믿음에상관없이모든사람들이구원을받는다고가정하지도않는다. 은혜와사랑과교통함 (communion)하나님께속한것이기에, 우리가결정할사항이아니다

여러분이 이 인용문에서 보고 있는 것이 그리스도 중심적인 것으로서, 장로교 패널 설문 조사의 질문에 전통적으로 칼빈주의자들이 “No”라고 대답하는 이유이다. 이러한 “No”는 빈약한 기독론에 기인한 것이 아니라, 강력한 기독론에 기인한 것이다. 이것이야말로 그리스도께서 행하시는 일보다, 우리가 따르는 가시적 행위에 기초하여 우리의 구원을 결정하는 American Voluntarism 의 견지에서 믿음을 재해석하는 것을 거부하는 강력한 기독론이다.

장로교 설문 조사에서 “예수 그리스도만이 유일한 구원자이시며 주님이십니까?” (Is Jesus Christ the only Savior and Lord?)라고 질문했으면 더 적절했을 것이다. 이 질문에 대해서는 명백한 “Yes”이다. “오직 예수 그리스도를 따르는 자들만 구원을 받을 수 있다”는 설문조사의 진술에 대한 정통적 (orthodox) 대답은 “ No”이다.

Read this article in English.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