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역 장로에 관하여: 그리스도를 섬기는 일에 협력자들로 부름 받음

April 14, 2016

Louisville

내가 사역 장로가 되는 과정에서 안수및 위임을 위한 헌법 질문들을 받았을 때에 내 마음에 정말 울림이 되었던 질문들은 그리스도를 섬기는 일에 협력자들이 되는 것에 대해 언급하는 질문들이었다:

  • 당신은 당신의 삶 속에서 예수 그리스도를 따르고, 이웃을 사랑하며, 세상의 화해를 위한 일에 힘을 다하겠습니까?...
  • 당신은 에너지와 지성과 상상력과 사랑을 다하여 사람들을 위해 기도하며 그들을 섬기는 일에 힘을 다하겠습니까? (규례서, W-4.4003f,h).

안수 받은 지 몇 년 후 청지기직을 강조하는 기간 동안에 나는 주일 메시지를 전해 달라는 요청을 받았다. 내가 나의 가족 구성원으로서 그리고 교회를 통해 하나님의 가족 구성원으로서 내가 누구인지에 대해 깨닫게 해 준 세례의 기본적 주제 외에, 나는 우리가 하나님의 자녀들로서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에 관하여 나에게 깨달음을 준 성경 구절을 선택했다:

사람아 주께서 선한 것이 무엇임을 네게 보이셨나니

여호와께서 네게 구하시는 것이 오직 공의를 행하며

 인자를 사랑하며 겸손히 하나님과 함게 행하는 것이 아니냐 (미 6:8)

미가서 6장 8절과 미국 장로교 헌법 질문들은 서로를 섬기며 살라는 요청이다. 우리는 사회적 불의에 대해 사랑과 인자함으로 반응한다. 그러한 반응은 여러 방식들로 표현된다. 소매를 걷어 올리고 직접 손으로 섬기는 일을 할 수 있다. 다른 사람들이 함께 하고 싶어하지 않는 사람들에게 다가가 그들의 말에 경청하면서 그들과 함께 시간을 보낼 수 있을 것이다. 우리는 말과 행동으로 변화를 옹호할 수 있다.

사역 장로들이 서로 그들 사이의 관계들을 강화시켜 나간다면, 그들은 또한 다른 사람들과 함께 그리스도를 섬기는 일을 지지해주는 관계들을 세울 수 있다. 사역 장로들이 자신들이 누구이며, 그들의 성도들이 누구이며, 그들의 이웃들이 누구인지를 배워나간다면, 그리스도를 섬기는 일이 자연스럽게 따라올 것이다. 이러한 정보에 기초하여 섬기는 일은 개인적으로 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또한 공동으로 함께 할 수도 있다.

내가 섬기는 교회의 사역 장로들은 우리 지역 사회 내의 이슈들에 대한 자신들의 열정을 나누면서 그들과 함께 일할 다른 성도들을 모집해왔다. 빈곤의 문제를 다루는 여러 방법들이 있지만, 우리 교회는 이동식 음식 트럭을 통해 우리 지역사회를 섬기는 일에 열심을 내고 있다. 우리는 우리 나라의 노숙자 문제에 대한 최상의 방책을 분별해 가는 과정 속에서 그들을 위한 쉼터를 돌아가면서 운영하는 단체들 중의 하나가 되었다. 우리 사역 장로들은 우리 국경 넘어로 시선을 돌려 장로교 재난 구조 프로그램 (PDA)을 통해 지원을 받고 있는 세계 도처의 지역사회들을 항상 인식하고 있다. 우리는 최근 몇 년 사이에 PDA 싸이트들 중 단 한 군데만 방문했지만, 재난으로 인해 고통 받고 있는 우리 형제 자매들의 필요에 반응하여 나누고, 행동하고, 기도하는 일을 지속해 나가고 있다.

내가 메시지를 전달한 주일에, 나는 찬양 인도자에게 What does the Lord Require of You라는 찬양을 예배 시간에 포함시켜 달라고 요청했다. 우리는 그 때에 회중석에 배치되어 있던 파란색의 찬송가에 나와있는 대로가 아니라, Jim Strathdee가 편곡한 방식으로 불렀다. 나는 캠프 및 컨퍼런스들에서 이렇게 부르는 것을 매우 좋아했다. 예배에 참석한 개별 성도들이 이 노래를 부를 때에 단순한 언어들을 통해 모아지는 목소리들과 힘은 그리스도를 섬기는 일에 협력하라는 우리의 부르심을 실증해 준다.

하나님께서 당신에게 요구하는 것이 무엇인가?

하나님께서 당신에게 요구하는 것이 무엇인가?

공의, 인자, 하나님과 함께 겸손히 걷는 것

공의를 행하고 인자를 사랑하며 너의 하나님과 겸손히 행하는 것.


샐리샤이드는미시건 Mt. Pleasant위치한제일장로교회에서사역장로당회서기로섬기고있다. 그녀는또한 Center for Student Opportunity (미시건 Alma위치한 Alma College섬김리더십이니셔티브)에서대표로섬기고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