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 life is breathed into Eugene Carson Blake Scholarship - Korean

June 7, 2016

Eugene Carson Blake

Eugene Carson Blake

Eugene Carson Blake장학금에 새 생명이 주입되다

Howard Stikes, OGA 연락관

전환이 항상 부드럽게 이루어지지는 않으며, 그러한 과정에서 의도하지 않게 종종 중대한 자료들이 사라진다. Eugene Carson Blake 장학금이 그러한 경우이다.

이 장학금은 교회 리더십 분야에서 가능성을 보여주는 미국의 학생들이 스위스에 있는 Ecumenical Institute at Bossey에 가서 공부할 수 기회를 주기 위한 것이다. 이 장학금 수여자들은 4달간의 인텐시브 대학원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되며, 이 프로그램은 그들에게 온갖 종류의 기독교 전통을 소개해 주고, 오늘날 교회가 직면하고 있는 에큐메니컬 및 선교의 도전들을 탐구하게 해줄 것이다.  

하지만 수년 동안, 이 기관의 학장인 Dagmar Heller 박사는 어떤 지원서도 들어오지 않는 것을 관찰해왔다. 그녀는 “나는 누구도 Blake 장학금을 이용하는 것을 보지 못했습니다”라고 말한다.

이전에 미국 장로교 총회 정서기였던 Eugene Carson Blake이 죽은 후 1980년대 중반에 기금을 통해 마련된 연례 장학금이 보류된 것처럼 보였다.

미국 장로교 에큐메니컬 네트워킹 및 자원들의 코디네이터인 Melissa Carrett 목사는 “시간이 흐르면서 직원 및 행정적 변화들이 일어나는 가운데 서류 작업과 함께 그 장학금과 관련된 그 기관의 역사 및 기억이 사라졌습니다”라고 말한다.

지금까지 그랬다.

올해, Davis 와 Heller사이의 대화를 통해 그 장학금이 소생된 후에 두 명의 미국 장로교 학생들이 장학금을 받았다. 최근에 오스틴 장로교 세미너리를 졸업한 Brianna Benzinger와, 프린스톤 세미너리 졸업생인 Sabrina Ing Slater가 9월에 Bossey로 향할 것이다.

텍사스 Lewisville출신인 Benzinger는 다음과 같이 말한다: “나는 Melissa Davis로부터 이메일을 받기 전에는 Eugene Carson Blake나 그 장학금에 대해 아는 것이 거의 없었습니다. 사실 지원 서류를 제출한 후에도, 내가 스위스에 가거나 갈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하는 것 자체가 말도 되지 않는다는 느낌이 있었습니다. 약 두 달 후에, 내가 합격했다는 편지를 받았는데… 정말 전율을 느낄 정도였습니다.”

Slater또한 선정된 것으로 인해 매우 기뻐했다. “장학금을 받게 되었다는 소식을 들었을 때, 나는 특별하다는, 사실 축복 받은 자라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왜냐하면 그것은 내가 찾거나 추구했던 기회가 아니었기 때문입니다.”

Blake장학금을 후원하는 첫 기부금은 WCC의 두 번째 의장으로 섬긴 Blake의 친구들에 의해 WCC 에큐메니컬 신탁금에 보내 졌다. Ecumenical Institute at Bossey는 WCC에 속해 있다. Bossey에 참여하기 위한 또 다른 장학금이 McCormick 장로교 세미너리에서 공부하고 있는 미국 장로교 학생(김 서영)에게 수여되었다.

Davis는 다음과 같이 말한다: “우리에게 교회 연합의 증인이 되는 것--특별히 인간의 고통 및 깨어짐과 관련된 문제들과 관련하여—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인식하고 있는 매우 훌륭한 젊은 리더들이 있다는 것이 얼마나 다행인지 모릅니다. 그들이 Bossey에서 받을 교육과 경험은 미국 장로교가 에큐메니컬 운동과 관련하여 계속해서 리더 역할을 해 나가는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다음 웹싸이트(https://www.presbyterianmission.org.donate/make-a-gift/-info/102)에 방문하여, Eugene Carson Blake장학금을 후원하는 세금 공제 기부금에 참여할 수 있다. 체크를 보낼 경우에는 Office of the General Assembly, Attn: Melissa Davis, 100 Witherspoon Street, Louisville, Kentucky, 40202로 보내주기 바란다.

Read this article in English.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