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oi named to new position supporting Korean-speaking councils - Korean

March 9, 2017

Louisville

한국어 노회를 지원하는 새로운 지위 임명

222회 총회(2016)에서 신설 자리로 허락한 지위인 미국 장로교회의 한국어 노회 지원 담당 책임자로 최 루크(Luke Choi)목사가 선출되었다.  

"루이빌의 장로교 총회팀에 합류하게 된 것을 영광으로 생각합니다." 오하이오 주 클리브랜드 근처에 현재 있는 최씨는 말했다. "지난 18년간 다양한 교구 환경에서 봉사한 저로서는 한국어 카운슬 지원의 첫 번째 관리자로서 이 새로운 모험을 할 준비가 되어 있습니다."

"앞으로 여러 해 동안 새로운 우정과 즐거운 그리스도의 사명을 나눔으로써 주님께서 저를 축복해 주실 것을 간절히 바랍니다," 그는 말한다.

한인교회 노회 지원 담당자는 총회 사무국 (OGA)에 거처를 둔다. 임무는 한국어 노회와 협력하고, 한인 교회가 회원으로 가입되어있는 노회들과 연결하며, 모든 중간 공의회와 협력하고, 대회와 연계하는 것을 포함한다.

3월 27일에 일을 시작하는 최 루크 목사는 한국어와 영어로 미국장로교회와 관련된 교육, 상담, 코칭, 관리 매뉴얼, 및 기타 리소스를 제공하고 OGA의 동료들과 협력할 것이다. 기타 업무는 총회 기관 및 중간 공의회를 도와 한국인 회중의 사역을 지원한다.

"우리는 루크를 미국장로교회에서 가장 중요한 위치에 두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합니다,"라고 총회 공서기인 허버트 넬슨 목사는 말했다. 그는 목회자이자 교단 지도자로서 견고한 경험을 제공할 것입니다."

최목사의 경험은 2010년부터 2016년까지 오하이오 주 브렉스빌에 있는 한국 중앙 장로 교회의 부목사로 봉사한 것과, 2005년부터 2010년까지 유타 주 솔트 레이크 시티에 있는 그리스도 일본인 교회 목사로 섬기었다. 교단 차원에서는 총회 총대, 한인교회 성장 태스크 포스 위원장, 및 미국장로교 한인교회 전국 협의회 (NCKPC) Executive Advisory Committee 회원으로 활동하였다.

최목사는 Western Reserve 노회 회원이며 남서부 대학교에서 학사 학위를, 프린스턴 신학교에서 신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그는 Jenis Choi와 결혼했으며 두 명의 아들인 스티븐(13 세)과 조슈아(10세)가 있다. 

Read this article in English.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