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Church Store and the PC(USA) Store are consolidating into one easy-to-use, customer service-focused online fulfillment center at pcusastore.com. The site is now inactive as content is being moved. If you need to order supplies or have any questions concerning an order, please call PDS for assistance at 1-800-524-2612.

사역장로를 영적인 지도자로 양성하는 새로운 자원

April 11, 2017

RE Ruling Elders Logo

미국장로교회의 사역장로(장로)를 돕는 일은 4 월 중순에 발표될 월간 기사 시리즈로 준비하고 있다. [사역장로와관련하여]라는 제목인 영적 지도자를 위한 월간 시리즈는 무료이며 영어, 스페인어, 및 한국어의 3 개 언어로 온라인으로 제공된다.

"장로들을 가르치는 것은 교회 영적 지도력의 일부입니다,"라고 미국장로교 총회에서 장로 사역 및 교육자 자격증 담당을 맡고있는 마사 밀러(Martha Miller)는 말한다. 그녀는 장로들이 그 책임을 완수할 수 있도록 기사 시리즈를 하나의 자원으로 생각한다.

밀러는 영적인 지도력에 대한 새로운 초점이 장로들에게 비영리 이사회와 다른 점에 대한 이해를 돕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 새로운 시리즈는 장로에 관한 이전 시리즈 기사: 충실히 봉사하기 위한 월간 시리즈를 토대로 작성되었다. 지난 3년 동안 게시된 월간 기사는 정치 및 치리를 위한 실질적인 도구를 제공하는데 중점을 두었습니다. Miller는 온라인 아카이브에 계속 올려져 있다고 말한다.

Miller는 "우리는 주제를 잘 다루었다고 생각하며 기사내용들은 한 번 읽고 버리는 것이 아닙니다." 그녀는 3년이란 시간은 장로 임기의 전형적인 기간이기 때문에 3 년이라는 시점에서 새로운 시리즈를 시작하는 것이 "좋은 전환점"이라고 지적했다.

이전 시리즈의 기사는 다양한 저자에 의해 작성되었다. 모든 영적 지도자의 기사는 최소한 첫 일년동안 캘리포니아 주 알라메다 (Alameda)의 영적 지도자인 Diana Nishita Cheifetz 목사(그녀의 고객은 목사, 신학교 학생 및 기타 교회 지도자를 포함한다)가 작성한다.

먼저 사역장로로 안수된 다음 미국장로교회 교역장로(목사)로  안수 받은 하이페트츠Cheifetz는 임시 목사로 봉사했으며 영적 지도자 및 훈련중인 영적 지도자의 감독으로 계속 봉사한다. 그녀는 자신의 목표가 장로들과 다른 교회 지도자들에게 "하나님과 더 풍부하고 깊은 관계를 누리는 것"을 돕는 것이라고 말한다.

"저의 기사는 우리 공동 생활의 맥락에서 함께 개인의 영성에 초점을 맞출 것입니다,"라고 Cheifetz는 말한다. "장로님들은 많은 일을 합니다. 저는 그들의 컵을 채우는 것에 대해 가장 관심이 많습니다. 저는 우리 모두가 그것을 원한다고 생각합니다. 우리가 살아가고 움직이며 존재하는 이 깊은 우물을 갖고 싶어함을 말합니다. "

이 시리즈에는 경건의 훈련, 영적 실천에 대한 묘사, 영적 지도자로 성장하기 위한 여러 자료가 포함될 것이다. Cheifetz는 examen 및 lectio divina와 같은 고전적인 영적 실천을 가리켜 말한다, "사람들이 현재 있는 곳으로 데려 오기 위해 더 접근 가능하고 관련성이 있으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합니다."

Cheifetz는 다양성에 대한 자신의 경험이 다양한 크기, 민족, 및 문화의 회중에서 장로들의 다양한 요구를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믿는다. "저는 우리가 함께했던 모든 교회를 명심하려고 노력하고있습니다,"라고 그녀는 말한다.

Cheifetz는 일본계 미국인이며, 남편인 Jeffrey Cheifetz 목사는 또한 동유럽 유대인 유산을 갖고 있다. 둘은 함께 혹은 개인적으로, 동부 오리건 주에 있는 작은 회중에서부터 천명 이상의 교인을 가진 교외 및 도시 회중 등 다양한 교회를 섬기어 왔다. Jeffrey는 현재 샌프란시스코에서 중국계 미국인이 대다수로 있는 회중을 섬기고 있다.

"대부분의 기독교 영성이 서유럽 백인들로부터 나오고 있습니다,"라고 Cheifetz는 말한다. "저는 유색인종 커뮤니티에 보다 적응력을 갖게 하는데 관심이 있습니다."

이전의 '사역장로와 관련하여' 시리즈의 기사는 다양한 방식으로 사용되었다고 Miller는 말한다. 예를 들어, 목회자들은 그 자료를 사용하여 당회를 열고 장로들에게 정기적인 우편물에 포함 시켰다. 온라인 사역장로 네트워크에 600개 이상의 이름이 추가되어 기사 링크가 게시되는 즉시 이메일로 받을 수 있다.

새 시리즈에 대한 정보는 물론이고 아카이브된 기사와 여러 장로들을 위한 기타 자료는 pcusa.org/rulingelders에서 구할 수 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