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역장로에 관하여: 영적 지도자를 위한 월간 시리즈

마음의 기도

August 15, 2017

Ruling Elders Logo

가끔 은혜는 우리가 필요하다고 생각하기 전에 일어납니다. 

저는 대중 교통인 고속 열차를 타고 베이 건너편의 치과 진료소를 향하고 있었습니다. 저는 집에 두고 온  "스마트 폰"이 아닌 "플립 폰"을 소유하지 않았기에 인쇄된 책을 가지고 갔습니다. 이 특별한 책은 집을 떠나며 입구에서 들고 나온 것으로 Alla Renée Bozarth (Hazelden Publishing [1994년 4월 19일])의 비탄을통한여행이라는 제목을 갖고 있습니다. 

저의 마음과 가슴에 새긴 것은 남편과 함께 저의 친구와 나눈 어제 밤의 전화 대화였습니다. 그녀의 배우자로서 훌륭한 아빠, 음악 선생님, 및 좋은 사람인 그는 몇 달 전에 사망했습니다. 남편과 저는 추도식을 집례할 것이지만, 우리는 여전히 그를 잃은 슬픔과 상실을 경험하고 있습니다. 

호흡기도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이페이지를. 방문하십시오. 성공회 저자 론 델벤 (Ron DelBene)의 연구를 토대로 자신의 기도를 발견하십시오:

  1. 몸을 편안하게 하십시오.
  2. 마음을 편안하게 하십시오.
  3. 예수님을 상상해 보십시오.
  4. 하나님의 이름을 찾으십시오.
  5. 하나님과 당신의 소망에 대하여 구체적으로 이름을 부르십시오 (즉, "거룩하신 분, 평안을 주옵소서" 또는 "예수님, 나를 치유하옵소서").
  6. 구절을 기도하십시오.
  7. 침묵 속에 쉼을 취하십시오.

DelBene, Ron. The Breath of Life: A Simple Way to Pray. Wipf & Stock Pub (1ro de diciembre de 2005).

이 작지만 현명한 책에서 저자이자, 치료사이며, 성공회 신부인 이 저자는 슬픔의 한가운데서 숨을 쉬고, 또 깊게 호흡하는 것이 중요함을 강조합니다. 또한 그녀는 긍정이나 기도로 호흡을 위한 제안을 추가합니다. 하나의 문구로 숨을 들이 마시고 다른 문구로 숨을 내쉽니다. 

저에게 다가온 것은 이 간단한 것입니다: 

[들숨] 하나님은 ...
[날숨] -실하시다. 

그것은 우리가 목적지인 역에 접근할 때에 저에게 위안과 강한 힘을 느끼게 하였습니다. 왜냐하면 안내방송의 목소리로 경찰 활동 때문에 제가 하차할 정거장에 멈추지 않을 것을 우리 모두에게 알리는 인터폰 시스템 때문입니다. 망할... 

약속 시간에 늦게 되었습니다. 저는 전화기가 없었습니다. 그리고 저는 아마도 제가 어떻게든 저의 목적지에 되돌아 가게 할 마땅한 버스를 찾을 필요가 있음을 알고 있었습니다. 좋은 사람을 먼저 보낸 상실에 비하면 작은 일이지만 여전히 스트레스를 느낍니다. 

그러나 제 염려의 한가운데서, 작은 문구는 저를 견고히 붙잡아 주었습니다. 하나님은 ... -실하시다

저는 다음 정거장에서 기차를 내려 사람들의 흐름과 함께 나아갔습니다. 저는 어디서 버스를 찾을지 몰랐지만, 일단 낯선 사람으로부터 휴대폰을 빌릴 필요가 있음을 알았습니다. 저는 주변을 살펴 보았고, 다른 사람들과 함께 개찰구를 빠져 나오며, 마침 일본계-미국인처럼 보이는 여성(저와 같은)과 눈을 마주쳤습니다. 저는 개찰구를 통해 그녀를 따라갔고 믿음의 발걸음을 재촉하였습니다. 

"실례합니다. 하지만 질문 하나 해도 될까요?" 

그녀는 저를 향해 얼굴을 돌렸지만 조심스러워 보였습니다. 저는 그녀의 휴대 전화를 사용하고 싶다고 말하며, 지나간 정거장에서 하차해야 했음을 설명했고, 저의 치과 의사의 사무실에 제가 늦을 것임을 알릴 필요가 있었습니다. 그녀는 불확실해 보였지만, 그녀가 저를 위해 전화를 걸고, 스피커 모드로 전환하여 저의 방향으로 돌려 주어서 통화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저는 치과 의사 사무실에 알릴 수 있었고 안도의 한숨을 내 쉬었습니다. 

그녀는 제가 그녀에게 정직하다는 것을 알았을 때, 휴대 전화의 주인은 눈에 보이게 편안해 합니다. 우리는 더 많이 이야기했고, 그녀는 또한 우리가 지나친 정거장에서 내려야 하였었다고 말하며, 그녀가 올바른 방향을 찾을 수 있다고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간단히 말해서, 우리는 우리의 원래 정거장으로 다시 걸어갔습니다. 전체적으로 즐겁게 이야기했습니다. 그리고 제 시간에 바로 약속을 지켰습니다. 

하나님께서 준비하셨습니다. 그러나 제가 가장 감사했던 것은 작은 호흡기도 또는 마음의 기도였습니다. 기차 운영자가 발표한 계획이 변경되기 전에도 하나님은 신실하시다는 것을 머리와 마음에 새기었기 때문에 저는 당황하지 않았습니다. 

기도는 저와 함께 있습니다. 심지어 제가 충분히 호흡하는 것을 잊었을 때 조차도 말입니다. 그것은 커다란 닻과 같이 힘을 조금씩 상기시켜 줍니다. 

매일 하나님의 삶의 모든 순간이 있습니다. 호흡기도는 하루 종일 당신과 함께 하기가 쉽기에 "쉬지 말고 기도하십시오" (살전 5:17)는 훌륭한 방법입니다.


The Reverend Dr. Diana Nishita Cheifetz is a spiritual director, serving lay leaders and clergy in the San Francisco Bay area, the U.S.A., and internationally. Her website is www.spiritualdirectionforpastors.com.

For more about the information provided here, please contact Martha Miller at martha.miller@pcusa.org and browse the Ruling Elders website.

Read this post in English and Espaňol.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