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역장로에 관하여: 영적 지도자를 위한 월간 시리즈

하나님이 인도하시는 회의

September 15, 2017

Ruling Elders Logo

저는 회의를 두려워합니다. 평생 장로교인으로서, 저는 이것을 인정하는 것을 당황스럽게 생각합니다. 회의는 지루하고, 좌절되며, 혼란스러운, 비(非) 영적 경험들을 할 수도 있습니다. 

회의는 신앙의 사람들로서 우리가 어떻게 결정과 행동을 분별하고 조직하며 실행하는지에 중요한 부분을 차지합니다. 이것은 우리가 일을 하는 방법입니다. 그러나 가장 중요한 것은 모임을 통해 우리가 함께 하나님의 인도하심을 듣고 행동한다는 것입니다. 

저는 회의가 저를 도전하게 만드는 것이 무엇인지에 대해 생각해 왔습니다. 저는 스스로에게 질문하며 제가 그것에 대해 할 수 있는 것이 무엇인지 찾고 있습니다. 아마도 여러분의 경험과 상황이 저의 것과는 다르겠지만, 하나, 또는 그 이상이 여러분의 심금을 울리길 바랍니다. 

1. 나는 내 목소리를 사용하고 있는가? 다른 음성들을 들을 수 있도록 돕고 있는가?

저는 저의 작은 지역의 종교 간 회의에 참석해 왔습니다. 그것은 평화와 정의를 믿는 다른 신앙 공동체의 대표자들의 연합체이며, 현재 여전히 형성 과정 중에 있습니다. 최근 회의에서 우리는 의견 차이가 있었습니다. 기여할 것이 있었지만 토론에 참여할 수 없었습니다. 이것은 저에게 조용하고 내성적인 아시아계 미국인 여성으로서 친숙한 경험입니다. 저는 많은 내용을 신속하게 주고 받는 토론에서 겁을 먹습니다.

그러나 저는 주로 다른 사람들을 더 잘 알기 위해 그룹속으로 들어갑니다. 저는 관계형 인으로서 더 깊은 관계가 형성됨에 따라 더 많이 "편안함"을 느낍니다. 그리고 저는 하나님께서 저에게 말할 공간을 마련해 주시기를 기도합니다. 시간이 지남에 따라 조용히 있는 다른 일원들이 그들의 목소리를 사용하도록 도울 수 있기를 희망합니다. 

2. 이 그룹에 무엇을 제공해야 하는가?

저는 인종 정의에 대한 열정이 있습니다. 가족이 제2차 세계 대전 중에 인질로 잡혀 있었던 일본계 미국인으로서, 이 나라에서 살아가는 흑인에 대해 많이 가르쳐 준 아프리카계 미국인 친구의 도움으로 시민운동을 주장할 용기를 갖게 된 아버지로 인하여, 그리고 인종 정의의 분야에서 일하고 있는 성장한 자녀들을 통하여, 저는 아직도 많은 면에서 배우고 있습니다. 그러나 저는 그것이 제가 어느 그룹이든지 제공하는 것의 일부인지도 압니다. 

3. 육체적으로, 정서적으로, 영적으로 나를 돌볼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인가?

회의는 에너지와 우리의 사랑 및 관심을 가져옵니다. 어느 한 조직의 경우, 회의가 길어질 것이라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너무 오래 앉아 있음으로 허리에 통증이 옵니다. 그곳에 도착하기 위해 장시간 운전해야 합니다. 그래서 가능한 한 자주, 저는 일찍 도착합니다. 회의 전에 잠시라도 걷는 시간을 갖기 위해서 입니다.

감정적으로, 회의는 가족의 문제들을 유발 시킬 수 있습니다. 제가 회의를 인도하고 있는데, 일이 잘못되기 시작하면, 장녀로서의 저의 사고 방식이 시작되어 불안해질 수 있습니다. 저는 일어난 일에 대해 또는 일어나지도 않은 일에 지나치게 많은 책임을 집니다. 직면한 과제들을 놓고 사전에 이름을 정할 수 있다면 실제로 진행되는 현재 상태를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되며 과정을 신뢰할 수 있게 만듭니다.

저는 모임을 위해 미리 기도하는 법을 배우고 있습니다. 특정 문제, 역동적인, 혹은 관심일 수도 있습니다. 저는 하나님이 듣고 계신다고 믿으며, 제가 그 장소에 들어서면서 저에게 평화와 확신을 안겨줍니다. 

몇 달 전, 우리 마을에 있는 이슬람 센터의 창문에 누군가 돌을 던졌습니다. 앞에서 언급한 종교 간 연대와 다른 단체들이 이맘imam과 확인 후 일요일 오후에 지지의 표시를 하기로 결정했습니다. 그것은 촉박한 통보였기에, 이맘은 예배 후에 약 12명 정도, 아마도 2개의 교회에서 사람들이 올 것으로 기대했습니다. 

100명이 넘는 사람—젊은이, 노인, 자녀를 둔 가정—들이 모여서 표지판, 미소, 및 좋은 응원과 함께 이슬람 센터로 향하여 걷거나 자전거를 타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그들은 작은 주차장을 가득 채우고 인도를 덮었습니다. 군중들 사이에서 회람하면서 이맘과 이야기를 나눈 한 친구는 그의 눈에 담긴 깊은 감사를 잊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것이 제가 회의에 "매달려있는"이유입니다. 조직화 된 사람들로서, 우리가 어떤 그룹에 있든지 상관없이, 우리가 교회이든, 사회 봉사자이든, 또는 종교 간 연합이든, 우리는 하나님의 마음을 슬프게 하는 모든 사람들의 흐름에 대항하여 어깨를 나란히 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우리는 예수님의 이름으로 변화를 일으킬 수 있고 변화시킬 수 있습니다.

회의를 위한 분별

  1. 나는 내 목소리를 사용하고 있는가? 다른 음성들을 들을 수 있도록 돕고 있는가?
  2. 이 그룹에 무엇을 제공해야 하는가?
  3. 육체적으로, 정서적으로, 영적으로 나를 돌볼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인가?

For more about the information provided here, please contact Martha Miller at martha.miller@pcusa.org and browse the Ruling Elders website.

Read this post in Espaňol and English.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