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이빌

1월 말에 장로교회 교회교육자 연례 연합행사를 위해 켄터키 주 루이빌에 도착했을 때, 저의 마음은 세부 사항에 집중되었습니다. 컨퍼런스의 공동 의장으로서 저는 포스트잇 노트에 여러 장의 목록을 가지고 있었고, 저의 관심은 하나님의 임재가 느껴질 지에 대한 것보다 일정에 더 집중되어 있었습니다. 그러나 의심의 여지없이 하나님은 그곳에 계셨습니다.

회의가 시작된 수요일 아침 늦게 갈트 하우스 호텔 방에서 무언가를 찾아야 했습니다. 제가 그랜드 볼룸으로 돌아갈 때, 저는 바닥을 진공 청소기로 청소하고 있던 청소부 직원이 갑작스럽게 작업을 중단한 엘리베이터 안으로 걸어 갔습니다. 그녀는 저의 이름표를 알아 보고 제가 2층에서 열리는 회의에 연결되어 있는지 물었습니다.

저는 제가 그녀에게 행사를 계획한 팀의 일원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녀의 눈은 밝아졌습니다. 그녀는 저에게로 걸어 와서 자신을 소개하고 다음날 밤 컨퍼런스를 위해 합창단과 함께 노래할 것에 흥분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녀는 그녀의 이야기를 하며 700명의 관중을 위해 노래 할 기회를 갖게 되어 얼마나 감사하는지 이야기했습니다. 이전에 11년 동안 루이빌에서 살았던 저는 합창단에 대한 그녀의 참여가 무엇을 의미하는지 바로 알았습니다. 웨이사이드 합창단은 루이빌의 노숙자를 위하여 일하는 Wayside Christian Mission의 수혜자로 구성된 복음 찬양단입니다.

다가오는 공연에 대한 나딘의 열정은 그녀의 성취에 대한 그녀의 흥분으로 나타났습니다. 그녀는 3년 동안 어떻게 성실히 살았는지 말해 주려고 열심히 노력했고, 그녀가 하나님께로 돌아 감에 대한 모든 감사를 전했습니다. 그녀는 인생이 어떻게 바뀌었는지에 대한 기쁨을 털어 놓았습니다. 합창단이 얼마나 영향을 주었는지 말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그녀는 또한 이전에 노숙자를 고용한 Galt House Hotel의 사역에 대해 말해 주었습니다. 2년 동안, 나딘은 객실청소 직원으로 봉사했습니다.

그리고 그 비교적 짧은 대화를 통하여 컨퍼런스는 저에게 새롭게 다가왔습니다. 세부 사항의 목록은 그다지 중요하지 않았습니다. "깊고도 넓은: 무한한 환대"의 컨퍼런스 주제를 통해 저는 환대를 제공하고 참가자들이 마태복음 25장 35절을 탐구 할 수 있도록 도왔습니다. 사실, 웨이사이드 합창단을 초청할 때, 전국의 참가자들이 이 사역을 답습하는 방법을 모색할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람이었습니다. 대신, 저는 하나님이 항상 우리의 계획과 목록에 관계없이 그리고 이와 관계없이 움직이고 계시다는 것을 상기시켰습니다. 설교는 계획된 대본과 다릅니다. 하나님이 사랑하시는 자녀들과의 교환을 통해 하나님의 무한한 환대가 분명 해졌고 결코 잊혀지지 않을 것입니다.


 

 
Watch the Wayside Christian Mission, Down by the Wayside Choir join the Humanity Passport Choir at the 22nd Annual Festival of Faiths in Louisville, Ky - April 2017


 

 

Englis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