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인트 루이스

미국장로교회는 6월 17일 주일예배에서 총회를 위해 제작된 찬송가를 부름으로써 223차 총회 (2018)의 정신에 동참하도록 권유 받는다. 총회는 6월 16일에 시작하며, 다음날에는 총회 참석자들이 세인트 루이스 지역의 아침 예배를 위해 교회들을 방문한다.

주목할 만한 장로교 찬송가인 메리 루이스 브링겔Mary Louise Bringle의 새로운 찬송가 "Draw the Welcome Circle Wider"는 223차 총회의 지역 준비위원회(COLA)가 의뢰하였다. 장로교인들은 멜 브링겔과 그녀의 찬송가, 컨퍼런스에서의 가르침, 그리고 하나님께 영광: 장로교 찬송가의 회중찬송 위원장으로서의 그녀의 봉사에 대해 잘 알고 있다.

223차 총회(2018)가 위임한 새 찬송가의 저자 Mary Louise (Mel) Bringle.

223차 총회(2018)가 위임한 새 찬송가의 저자 Mary Louise (Mel) Bringle. —Brevard 대학에서 사진제공, www.brevard.edu

BEACH SPRING 제목의 친숙한 곡으로 바뀐 찬송 곡은 미국장로교 찬송가 #490, #498 또는 #716장에서 찾을 수 있다 – 새 찬송가는 총회의 주제인 "비전 갱신: 21세기의 친족 세우기" 성서의 은유, 사회 정의 주제, 심지어 세인트 루이스의 총회 장소에 대한 놀랄 만한 준비성이 포함되어 있다.

장로교 음악인 협의회 (Presbyterian Association of Musicians, PAM)는 찬송가의 저작권 소유자인 GIA 출판사와의 협약을 통해 223차 총회가 개최되는 동안 지역 교회가 예배에서 찬송가를 다운로드, 인쇄 및 사용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 PAM 웹 사이트 (https://www.presbymusic.org/ga-223-hymn)에서 볼 수 있다.

저작권 제한으로 인해 찬송이 FaceBook이나 다른 웹 사이트에 직접 게시되는 것을 금지한다.

6월 17일 이후에 "Draw the Welcome Circle Wider"를 사용하고자 하는 교회는 회중 용 재발행을 위한 ONE LICENSE (https://onelicense.net)를 통해 허가를 확보하도록 요청 받는다. GIA는 올해 말 선집에서 찬송가를 발표 할 예정이다.

장로교 음악인 협의회는 "6월 17일 예배에서 이 찬송가를 사용하여 여러분이 총회에 함께 참여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


[English] [Españo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