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ummel returning to parish ministry - Korean

December 5, 2016

Louisville

크럼멜Krummel이 다시 목회지로 돌아가다

토야리챠드Toya Richards
정보통신부디렉터공서기 

수잔 대이비스 크럼멜Susan Davis Krummel 목사는 일리노이 주 프린스턴에 있는 제일 장로교회의 임시 목사로 부름을 받았다. 미국장로교회 중간 공의회 디렉터로서의 마지막 날은 12 월 31 일이다.

그녀는 2003년 가을에 시작한 노회 사역 이래 처음으로 교회력을 바탕으로 한 회중의 삶을 살아가는 것이 재미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프린스턴에 있는 제일 장로 교회는 약 70 명의 교인으로 구성된 교회이며, 크럼멜은 그들이 전임 목사를 찾는 동안 함께 일할 것이다.

크럼멜은 말하길 그녀가 교회에 기대했던 것이 무엇이었는지 교회는 물었다고 한다. 그녀의 대답은 다음과 같다: 모든 자원들을 사용하고, 새로운 것을 시도함에 용감하며, 일이 잘 풀리지 않는다고 사람들을 비난하지 않도록 기도하는 것 등이다.

"수Sue는 계속하여 교단의 자산이 될 것입니다."라고 미국 장로교회 총회 공 서기인 허버트 넬슨J. Herbert Nelson, II 목사는 말했다. "우리는 제일 장로 교회의 사역과 사명을 향상시키기 위해 그녀의 재능과 달란트를 사용하여 모든 일이 잘 되길 원합니다."

Krummel은 17 년 동안 아이오와 주에서 목회를 포함하여 교회의 모든 조직에서 봉사한 베테랑 교회 지도자이다. 중앙 일리노이 주에 있는 Great Rivers 노회의 총무/서기; 총회 공천위원회의 위원 및 위원장; 그리고 총회 총대로 두 번이나 봉사했다.

2013년부터 중간 공의회 관계를 위하여 총회 사무국과 선교국이 공동으로 관리하는 중간 공의회 디렉터를 역임했다.

Krummel은 "중간 공의회의 일이 결코 쉬운 일이 아니기에 중간 공의회가 총회 오피스의 지원을 받는 것이 중요합니다. 주로 그들이 어떤 일을 하고 있는지를 이해하는 사람이 필요합니다,” 크럼멜은 말한다. "저는 어느 정도 그 일을 하였다고 자부합니다."

Krummel은 일리노이 주 피오리아에 있는 First Federated 교회 목사인Forrest Krummel 박사와 결혼했다. 그들은 두 명의 성인이 된 딸이요 교육자, 그리고 여섯 명의 손주를 두고 있다.

Read this article in English.

Krummel regresa al ministerio pastoral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