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장로교의 Vasquez와 Park과 Correa가 번역 작업을 그들의 사역으로 받아 들이다

번역자들은 그들이 하고 있는 일을 포용 및 참여를 촉진시키는 것으로 바라보고 있다

May 3, 2016

From left to right: Juan David Correa, Elizabeth Vasquez and Sunkyoo Park.

From left to right: Juan David Correa, Elizabeth Vasquez and Sunkyoo Park. —Tim Ruff

LOUISVILLE

스페인어 및 한국어의 노련한 번역자들인 Elizabeth Vasquez와 박 선규 목사는 그들의 일상적 업무들—그리고 PMA안에서 그들이 하고 있는 더 큰 역할—을 단순히 직업이 아니라 소명으로 이해하고 있다.

Vasquez는 “내가 이 일에 마음이 끌린 것은 내가 바라고 있던 유형의 서비스, 즉 많은 사람들에게 더 큰 유익을 제공하기 위함입니다”라고 말한다.

페루의 Trujillo출신인 Vasquez는 인디애나 대학을 졸업했으며, 스페인어와 프랑스와 영어에 유창하며, 덴마크 어로 대화를 나눌 수 있다. 그녀는 “나는 세 명의 장로교 목사들과 함께 유치장에 가서 섬기는 일을 자원하면서 미국 장로교 및 장로교에 관한 것들을 발견했습니다”라고 말한다.

Vasquez와 Park은 제 219차 미국 장로교 총회 (2010)가 PMA (General Assembly Mission Council  [GAMC]의 전신)와 OGA에게 “GAMC 의 필수적 정보를 영어권이 아닌 주요 그룹들, 특별히 한어권 및 스페인어권이 그들의 언어로 열람할 수 있 수 있도록 기본적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요청한 것에 반응하여 2013년 여름에 고용되었다.

PMA는 총회가 위임한 것을 실행하는 가운데 어떤 문서들과 자료들이 “필수적”(essential)인 것으로 고려될 것인지를 결정하기 위해 OGA와 협의하였다. “필수적”이라는 용어에 대한 해석이 위의 두 그룹에게 차이가 있을 수 있다는 것을 인식한 PMA직원들은 각 그룹과 만나 회의를 가졌다. 참가자들은 어떤 기존의 문서들과 자료들이 우선적으로 번역되어야 하는지에 대한 목록을 만들었고, 어떤 미래의 문서들이 포함되어야 하는지를 결정했다. 이 두 그룹은 한국어와 스페인어로 번역되어야 할 목록에 정서기에 의한 모든 성명서들 및 미디어 보도뿐만 아니라, 총회에 상정되는 모든 헌의안들이 반드시 포함되어야 한다는 것에 동의했다.

Vasquez와 Park이 PMA에 의해 고용되고 커뮤니케이션 사역 부서 안에 배치되어 있지만, 그들의 직위와 관련된 비용과 감독은 OGA와 공유되고 있다.

Vasquez와 Park은 그들의 업무를 포용과 환영, 그리고 미국 장로교의 선교와 사역에로의 참여를 촉진시키는 수단으로 바라본다.

전에 서기로 섬긴 적이 있던 중서부 한미노회 소속인 박 목사는 “나는 지역 교회 목회자들이 교단의 일에 더 관심을 갖기를 원합니다. 특별히 우리 교단이 하고 있는 좋은 뉴스들을 번역해서, 사람들이 문제들에 집중하는 대신에 교단이 하고 있는 좋은 일들을 볼 수 있도록 하고 싶습니다”라고 말한다.

충남 금산 출신인 Park은 서울에 위치한 장로교 신학교에서 M.Div를 받았고, 루이빌 장로교 신학교에서 결혼 가족 상담 석사 학위를 받았다.

Park과 Vasquez는 최근에 새로운 PMA 동료를 맞이했다. 다른 부서에서 그들의 일과 비슷한 일을 하는 Juan David Correa는 4월 4일에 신학 및 복음 전파 부서 안의 회중 사역 출판부 (CMP)를 위한 편집인/번역자로 고용되었다.

Western Ontario 대학을 졸업한 1세 히스패닉-라틴계인 Correa는 현재 루이빌에 위치한 남침례교 신학교의 M.Div학생이다. Correa는 Growing in Grace & GratitudeBeing Reformed와 같은 매우 특정한 CMP자료들을 번역한다. 그는 또한 CMP가 스페인으로 출간하는 자료들을 편집한다.

Correa는 다음과 같이 말한다: “나는 하나님 나라를 확장하기 위해, 신앙 공동체의 모습을 지식을 갖추고 열정적이고 선교에 열정을 가진 사람들로 변화시키는 단순하지만 깊은 신학적 용어를 전달함으로서,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을 가지고 히스패닉 세상으로 나아가는 선교에 깊은 열정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 목적을 위해, 나는 우리 자료들을 받는 사람들에게 양질의 번역과 훌륭한 자료들을 제공하고 싶습니다.”